Top Stories:
사회

낮 기온 5~11도…강원·경상은 건조한 날씨에 강풍

Summary

한겨레 자료 사진 토요일인 2일 전국 대부분 지역의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추운 가운데 낮 기온은 5도에서 11도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건조한 날씨 속 강풍이 부는 곳이 많아 산불...

한겨레 자료 사진

토요일인 2일 전국 대부분 지역의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추운 가운데 낮 기온은 5도에서 11도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건조한 날씨 속 강풍이 부는 곳이 많아 산불 등 화재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이날 강원 중·북부 내륙·산지에 한파주의보를, 강원 영동과 중·남부 산지, 경상권 지역에 건조주의보를 내렸다고 밝혔다. 한파주의보가 발령된 곳은 강원 평창평지, 철원, 화천, 양구평지, 인제평지, 강원북부산지, 강원중부산지 등이다. 건조주의보는 강릉과 동해평지, 태백, 삼척평지, 속초평지, 고성평지, 양양평지, 강원북부산지, 강원중부산지, 강원남부산지와 경상북도(영덕, 울진평지, 포항, 경주, 경북북동산지), 경상남도(양산), 부산, 울산 지역에 내려졌다.

한파 영향권에 든 지역은 급격한 기온 하강으로 인한 한랭 질환 가능성에 유의하고 노약자와 어린이는 각별히 건강관리에 신경 쓸 것을 기상청은 당부했다.

경기 북부와 강원 중·북부 내륙·산지에는 밤 한때 눈 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서울·인천·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 내륙·산지, 강원 중·북부 동해안, 충북, 전북, 경북 북부 내륙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0.1㎝ 미만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경기 북동부 1㎝ 미만, 강원도 중·북부 내륙·산지 1∼3㎝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강원 영동과 경상권 해안, 경북 북동 산지에는 당분간 대기가 매우 건조하고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산불 등 각종 화재에 유의해야 한다. 체감온도도 더 떨어져 체온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

밤부터 동해 중부 먼바다와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남해 앞바다에서 모두 0.5∼1.5m로 일겠다.

홍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