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Stories:
경제

삼양그룹 오너가 4세 김건호, 삼양홀딩스 사장 선임

Summary

삼양그룹은 1일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 장남인 김건호 경영총괄사무를 삼양홀딩스의 전략총괄(사장)로 승진 발령했다. 삼양그룹 제공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 장남 김건호(40) 경영총괄사무...

삼양그룹은 1일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 장남인 김건호 경영총괄사무를 삼양홀딩스의 전략총괄(사장)로 승진 발령했다. 삼양그룹 제공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 장남 김건호(40) 경영총괄사무가 지주사인 삼양홀딩스 사장으로 선임됐다. 김 신임 사장은 삼양그룹 창업주인 고 김연수 명예회장의 증손자다.

삼양그룹은 이런 내용을 담은 정기 임원인사와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일 밝혔다. 김 신임 사장의 직책은 전략총괄로, 그룹의 성장전략과 재무를 책임진다고 삼양그룹은 설명했다. 1983년생인 김 사장은 2014년 삼양사에 입사했다. 해외팀장과 글로벌성장팀장을 거쳐 삼양홀딩스 글로벌성장피유(PU·Performance Unit)장, 휴비스 미래전략주관(사장) 등을 지냈다.

김 사장을 포함해 신규 임원 8명 가운데 7명은 1970년 이후 출생자다. 삼양그룹은 “나이에 상관없이 맡은 부문에서 탁월한 공로를 세운 젊은 리더를 신규 임원으로 선임했다”고 강조했다.

삼양그룹은 조직개편을 통해 삼양홀딩스에 전략총괄과 재경기획피유를 신설했고, 이에스지(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대표이사 직속으로 시에스알(사회적책임)총괄을 뒀다. 식품그룹에서는 북미지역 사업 확대를 위해 식품비유(BU·Business Unit) 직속의 북미사업팀을 신설했다.

김경욱 기자